언론보도

언론보도

롯데온, 뷰티기업 라이클, 물류기업 피엘지와 협업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0-08-11 11:43
조회
48


롯데온(ON)이 스타트업과 손잡고 밀레니얼 고객 확보에 나선다.

롯데e커머스와 롯데액셀러레이터는 뷰티 테크 스타트업인 라이클과 3자 업무협약을 맺는다고 11일 밝혔다.

롯데온은 스타트업과 단순한 협업 단계를 넘어 함께 성장하는 구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롯데온은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과 협업하면서 신속하게 시장의 반응을 살필 수 있고, 스타트업은 대기업과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자신들이 보유하고 있는 기술의 시장 적용 여부를 가늠하고, 이를 더욱 발전시킬 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롯데온은 이번에 업무 협약을 맺는 라이클 외에도 자체 개발한 라이브 커머스 솔루션을 보유한 모비두, 입점형 쇼핑몰 통합 솔루션사인 셀러허브, 클라우드 기반 물류 플랫폼 피엘지(PLZ) 등과 협업하고 있다.

롯데온은 스타트업과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에 기민하게 대응하는 것에 중점을 두고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 실제로 셀러허브는 트렌드 변화에 맞는 상품 소싱 및 셀러 확보가 가능하고, 모비두의 경우 자체 개발한 라이브 커머스 솔루션을 갖고 있어 롯데온에 최적화된 라이브 커머스 환경을 구현하는 등 롯데온은 스타트업과 함께 상품 트렌드에 민감한 밀레니얼 고객 확보 및 물류, 배송 서비스 개선에 공을 들이고 있다.

박달주 롯데e커머스 전략기획부문장은 “롯데온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 상황에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다양한 스타트업들과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며, “롯데온은 롯데액설러레이터와 함께 유망한 스타트업 발굴 및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계속 이어 나갈 계획이며, 롯데온과 스타트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오픈 이노베이션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ttp://www.greened.kr/news/articleView.html?idxno=264667